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2014AG 입장권 판매,최고의 스포츠 스타와 한류스타를 만나고 싶으세요?(QR코드인식으로도 이동 할 수 있습니다.)

2014인천아시아경기대회를 관람하시는 관람객께서는 경기장내 주차공간이 협소하여 주차가 어려우니, 대중교통을 이용하시거나, 경기장 주변에 위치한 임시주차장을 이용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보도자료

 SNS로 즐기는 인천아시안게임

작성자
이영수
등록일
2014-09-30
조회수
30

파일

  •  [보도자료] SNS로 즐기는 인천아시안게임.hwp

○ 2014인천아시아경기대회 조직위원회(위원장 김영수)가 운영 중인 소셜미디어 채널이 인기를 끌고 있다. 조직위는 이번 대회를 최초의 소셜아시안게임으로 만들겠다는 목표 아래 한․영․중국어 등 11개 SNS 채널을 운영 중이다.

○ 인천아시안게임 공식 SNS는 차별화된 콘텐츠로 국내외에서 많은 공감을 얻고 있다. 특히 메달리스트, 인기종목, 특정선수 소식에 의존하지 않고 경기 외적인 재미요소, 비인기 종목을 많이 다뤄 콘텐츠의 차별화에 성공했다는 평이다.

○ 국문 블로그의 경우 지난 28일 하루 개설 후 최다인 12만 여명이 방문했다. 영문 페이스북은 하루 평균 4300명 이상 팬이 증가하며 누적 인원 20만 명을 돌파했다. 또한 온라인 성화봉송 앱인 스마트 토치릴레이는 하루 평균 9만8800건 이상 공유되며 300만 공유를 넘어섰다.

○ 장수환 온라인홍보팀장은 “조직위가 운영하는 블로그 기자단과 SNS 서포터즈 등 다양한 취재원의 현장 취재와 더불어 하루 평균 80건 이상의 차별화된 콘텐츠가 대중의 공감을 얻고 있다”며 “보다 재밌고 새로운 콘텐츠로 대중과 함께하는 대회를 만들겠다”고 말했다.

이전글
이에리사 선수촌장, 선수촌 내 65세 이상 고령 자원봉사자 격려2014.09.30
다음글
인천AG 각국 선수단에 감동 전달 행사 이어져2014.09.30

바로가기 메뉴

  • 미디어
  • 후원사
  • 인천투어
  • 전화번호부
  • 의무 & 반도핑
  • 의무 & 반도핑 정책
  • 날씨정보
  • 입장권예매
  • 요트경기 LiveTracking
  •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