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2014AG 입장권 판매,최고의 스포츠 스타와 한류스타를 만나고 싶으세요?(QR코드인식으로도 이동 할 수 있습니다.)

2014인천아시아경기대회를 관람하시는 관람객께서는 경기장내 주차공간이 협소하여 주차가 어려우니, 대중교통을 이용하시거나, 경기장 주변에 위치한 임시주차장을 이용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대회공식신문

-아시안게임-<복싱> 박진아, 한국 여자 사상 첫 은메달 획득(종합)

작성자
안홍석
등록일
2014-10-01
공격하는 박진아
공격하는 박진아
(인천=연합뉴스) 윤태현 기자 = 1일 인천 선학 복싱경기장에서 열린 2014 인천 아시안게임 여자 복싱 여자라이트급 결승 경기에서 한국의 박진아가 중국의 인쥔화를 공격하고 있다.
-아시안게임-<복싱> 박진아, 한국 여자 사상 첫 은메달 획득(종합)
중국 인쥔화에 결승서 0-2 판정패
북한 장은희, 미들급 금메달

(인천=연합뉴스) 안홍석 기자 = 박진아(25·보령시청)가 한국 여자 복싱 사상 첫 아시안게임 은메달을 목에 걸었다.
박진아는 1일 인천 선학체육관에서 열린 2014 인천 아시안게임 여자 복싱 라이트급(60㎏) 결승전에서 중국의 인쥔화(24)에게 0-2 판정으로 패배했다.
한국 여자 복싱이 아시안게임에서 획득한 첫 은메달이다. 한국은 여자 복싱이 처음 도입된 2010년 광저우 대회에서 성수연의 대진운이 좋아 곧바로 4강에 선착, 동메달을 얻은 바 있다.
박진아는 1라운드부터 상대의 품을 적극적으로 파고들며 묵직한 주먹을 날렸으나 발이 빠른 인쥔화의 카운터가 더 빨랐다.
이같은 경기 흐름은 4라운드가 끝날 때까지 뒤집어지지 않았고 박진아는 은메달에 만족해야 했다.
이어진 여자 미들급(75㎏) 결승전에서는 북한의 장은희(24)가 중국의 리첸(24)을 2-1 판정으로 꺾고 북한에 이번 대회 9번째 금메달을 안겼다.
이로써 북한 여자 복싱은 역대 최고 성적을 냈다. 북한은 지난 광저우 대회에서 윤금주가 라이트급 동메달을 목에 건 바 있다.
한국 복싱은 금메달 3개를 따낸 2002년 부산 대회 이후 12년간 '금맥'을 잇지 못하고 있다.
여자부 일정을 모두 마친 한국은 2일 열리는 남자부 준결승 준비에 돌입한다.
라이트헤비급(81㎏) 김형규, 라이트플라이급(49㎏) 신종훈, 밴텀급(56㎏) 함상명, 라이트웰터급(64㎏) 임혁철, 헤비급(91㎏) 박남형 5명이 4강전에 올라있다.

◇ 2014 인천 아시안게임 여자 복싱 라이트급
1. 인쥔화(중국)
2. 박진아(한국)
3. 라이슈람 사리타 데비(인도) 루 띠 두옌(베트남)
ahs@yna.co.kr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바로가기 메뉴

  • 미디어
  • 후원사
  • 인천투어
  • 전화번호부
  • 의무 & 반도핑
  • 의무 & 반도핑 정책
  • 날씨정보
  • 입장권예매
  • 요트경기 LiveTracking
  •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