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2014AG 입장권 판매,최고의 스포츠 스타와 한류스타를 만나고 싶으세요?(QR코드인식으로도 이동 할 수 있습니다.)

2014인천아시아경기대회를 관람하시는 관람객께서는 경기장내 주차공간이 협소하여 주차가 어려우니, 대중교통을 이용하시거나, 경기장 주변에 위치한 임시주차장을 이용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대회공식신문

-아시안게임-<다이빙> 김나미, 한국 여자 개인전 44년만에 메달

작성자
김은경
등록일
2014-10-01
우아한 김나미의 점프
우아한 김나미의 점프
(인천=연합뉴스) 최재구 기자 = 1일 인천 박태환수영장에서 열린 여자 다이빙 스프링보드 1m 결승경기에서 한국 김나미가 점프하고 있다.
김나미의 입수
김나미의 입수
(인천=연합뉴스) 최재구 기자 = 1일 인천 박태환수영장에서 열린 여자 다이빙 스프링보드 1m 결승경기에서 한국 김나미가 입수하고 있다.
-아시안게임-<다이빙> 김나미, 한국 여자 개인전 44년만에 메달

(인천=연합뉴스) 김은경 기자 = 김나미(독도스포츠단다이빙팀)가 2014 인천 아시안게임 다이빙에서 한국 여자 다이빙에 44년 만에 개인전 메달을 안겼다.
김나미는 1일 인천 문학박태환수영장에서 열린 대회 다이빙 여자 1m 스프링보드 경기에서 5차 시기 합계 269.85점을 얻어 동메달을 차지했다.
금메달과 은메달은 중국의 스팅마오(308.45)와 왕한(287.40)이 각각 가져갔다.
한국 여자 다이빙은 1970년 방콕 아시안게임 때 김영채가 10m 플랫폼에서 은메달을 딴 이후 개인전에서 메달을 가져온 적이 없다.
단체전에서는 2002년 부산 대회 싱크로나이즈드 3m 스프링보드에서 강민경-임선영이 은메달을 땄다.
2010년 광저우 아시안게임 때 마무리 훈련 중 손가락이 부러져 여자 싱크로 3m 스프링보드 1차 시기를 뛴 후 경기를 포기했던 김나미는 당시의 아픔을 털어내는 연기를 선보이며 동메달을 거머쥐었다.
한국 여자 다이빙은 앞서 열린 싱크로나이즈드 3m 스프링보드와 싱크로나이즈드 10m 플랫폼 경기에서 각각 4, 5위에 머물렀다.
김수지(무거고)는 합계 262.70점으로 4위에 올랐다.
kamja@yna.co.kr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바로가기 메뉴

  • 미디어
  • 후원사
  • 인천투어
  • 전화번호부
  • 의무 & 반도핑
  • 의무 & 반도핑 정책
  • 날씨정보
  • 입장권예매
  • 요트경기 LiveTracking
  • 맨위로